안녕하세요. 모바일 초대장 달팽 입니다.

일생에 한번 뿐인 결혼
그렇기 때문에 결혼식에서 제일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사람은 신부가 되겠죠?
하얀 웨딩 드레스는 어디서 유래했으며, 웨딩 드레스는 어떻게 골라야 할까요?
오늘은 결혼식에서 중요한 신부의 웨딩드레스를 얘기해볼려고 해요.

 

 

 

하얀 웨딩 드레스의 유래

 

웨딩 드레스는 원래 하얀색이 아니었습니다.
고대 로마에서는 붉은 드레스와 베일을 착용했고, 기독교나 북유럽에서는 검은색 혹은 보라색 드레스를 선호했습니다.
그렇다면 언제부터 하얀색 웨딩 드레스가 결혼의 상징이 되어버린 걸까요?

 

하얀 드레스는1840년 알버트 왕자와 결혼한 빅토리아 여왕이 처음으로 시도했다는 설이 가장 유력합니다.

당시에는 하얀색 옷은 관리가 힘들고 고가였기 때문에 다양한 색의 웨딩드레스가 있었고, 이 옷들은 생활복으로도 사용됐습니다.

 

빅토리아 여왕은 전통을 깨는 순백의 드레스를 입어 당시 큰 화제를 일으켰습니다.

결혼 당시 빅토리아 여왕은 18세라는 어린 나이에다가 대영제국 여왕의 결혼식이었기 때문에, 온 유럽의 관심이 집중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녀의 멋진 흰 드레스는 수만명의 대중들에게 영감을 불러 일으켰고, 그 이후로 유럽 상류사회에 빠르게 전파 되었습니다.

 

이후 표백기술이 발달하면서 흰색드레스가 대중화되면서, 웨딩드레스= 하얀색 드레스라는 공식이 생긴것입니다.
거기에 1920년에 코코 샤넬이 흰색드레스만 제작하면서 이 공식을 더더욱 확인시켜 주었습니다.
하지만 일본 등 몇몇 나라에서는 노란색, 붉은색+검은색 혼합, 하늘색, 핑크색 등등 보다 다양한 색이 쓰이기도 합니다.

 

웨딩 드레스 고르는 과정

 

인생에 1번이고(재혼하면서 식을 올리지 않는다는 전제 하에), 결혼은 인생의 큰 일이기 때문에 특히나 신부들에게는 웨딩 드레스는 로망입니다.
하지만, 가격이 워낙 비싸기도 하고 결혼식 때 1번만 입는 옷이기 때문에 사 입는 경우는 드물고 대부분 대여하는게 보편적 입니다.

 

일반적인 웨딩홀에서 결혼식을 준비하시는 신부님들은 원하는 드레스샵에 방문하여 상담하거나
웨딩플래너를 만나 플래너가 추천해주는 2~3군데의 드레스샵에 방문하게 됩니다.
그리고, 그중 한군데를 골라 4~5벌 정도의 드레스를 입어본 후 최종적으로 사진촬영(스튜디오 촬영,리허설촬영)때 입을 웨딩 또는 본식 때 입을 웨딩 드레스를 고르게 되죠.
아직까지는 이것이 일반적인 웨딩드레스를 고르는 프로세스 입니다.

 

요즘은 국내 드레스 대여 비용보다 외국에서 사 입는게 더 싸다는게 알려지면서, 드레스 직구가 늘어나는 추세이기도 합니다.
웨딩드레스의 가봉비는 비싸니 미리미리 알아보는게 좋습니다.
그러나 후기기 많이 있지 않은 이상 막상 구매했을 때 어울리지 않을 확률이 높으니 불안한 분은 대여를 추천합니다.

 

 

웨딩 드레스를 고르기 적당한 요일,시간은?

 

드레스 숍은 평일 한가한 시간에 방문하셔야 많은 드레스를 여유 있게 볼 수 있습니다.
토요일이나 일요일은 예식일이 많아 드레스가 빠져 나가기 때문에 다양한 드레스를 구경하실 수 없기 때문입니다.

 

직장생활 때문에 평일 낮에 시간이 없으신 신부들은 웨딩매니저를 통하거나,
본인이 직접 예약을 하고 저녁 시간 대 방문을 하는게 좋습니다.

 

공간에 따라 웨딩 드레스도 변한다

 

예식 장소가 화려하고 웅장할 경우 똑같이 드레스가 화려하다면 과한 느낌을 주기 때문에
형태는 풍성하지만 레이스나 장식은 차분한 느낌이 좋습니다.

 

작은 예식장이나 야외에서 결혼할 경우 드레스 하단이 풍성할 경우 과하게 느껴집니다.

 

종교 예식장에서 결혼할 경우 공간이 주는 힘이 강하기 때문에
그 안에서 더 돋보일 수 있는 단아하면서 우아한 드레스가 어울립니다

 

그렇기에 체형과 나에게 어울리는 드레스도 중요하지만
결혼할 공간에 어울릴만한 드레스를 선택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웨딩 드레스를 고르는 TIP


(1) 원하는 디자인을 정리 해두세요
드레스를 고르기 전에 인터넷이던 웨딩 잡지건 간에 가능한 많은 드레스를 보고 웨딩드레스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알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만약에 마음에 쏙 드는 드레스를 찾지 못했다면 여러 가지 사진들을 웨딩숍에 가지고 가서 보여주며 마음에 드는 부분들을 설명하면 디자이너는 가장 비슷한 웨딩드레스를 골라줄 것입니다

 

(2) 스케즐을 넉넉히 잡습니다.
적어도 결혼 2개월 전쯤에는 웨딩드레스를 결정 짓는 것이 좋습니다. 웨딩드레스는 손이 많이 가는 제품이므로 웨딩숍에도 여유를 주는 것이 좋습니다.

 

(3) 가격을 꼼꼼하게 비교한다.
가격에 포함된 부분은 무엇이며 각 숍마다 어떤 차이가 있는지 꼼꼼하게 비교하세요.

 

(4) 예산에 맞춰 눈높이를 맞추자.
예산은 한정 되어 있는데 예산보다 비싼 드레스가 맘에 든다고 아이 쇼핑만 할 수는 없습니다.
처음부터 눈높이를 너무 높이지만 말고 쓸 수 있는 예산의 범위 내에서 둘러 보는 것이 좋습니다 .

 

(5) 체형을 고려해서 디자인을 선택하자
웨딩 드레스 선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단순히 예쁜 디자인이 아니라 본인의 체형의 결점은 보완하면서 장점을 부각시키는 디자인인지 입니다.
키가 크고 통통한 체형은 심플하면서도 원포인트 장식이 있어 시선을 한쪽으로 모아주는 머메이드 라인의 드레스가 좋고,
키가 작고 마른 체형은 빈약한 어깨나 가슴을 드러나기 보다는 소매와 힙 부분을 강조하는 디자인을 고르면 좋습니다.

이처럼 자신의 결점을 커버해줄 수 있는 디자인 포인트를 염두에 두고 드레스를 찾아야 합니다.
결혼한 친구와 함께 숍을 방문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경험에 따른 여러 가지 조언을 들을 수 있으니깐요.

 

(6) 중요한 것은 실루엣
하객들은 무대에 선 신부를 멀리서 바라보기 때문에 전체적인 선이 아름답게 흐르도록 만들어주는 게 중요합니다.
부분적인 디자인이나 레이스 같은 디테일한 부분에 신경 쓰면 좋은 디자인을 고르지 못합니다.
가까이 봤을 때 무척 예쁘더라도 멀리서 봤을 때 돋보이지 않는다면 좋은 디자인이 아닙니다.
반대로 가까이서 보면 평범한 듯해도 전체로 어울려 깔끔한 이미지를 내는 드레스도 있습니다.
선택은 당연히 멀리서 보이는 ‘전체’ 이미지를 기준으로 선택하는 게 좋습니다.

 

(7) 지나치게 치수를 줄이거나 늘이는 것은 피한다.
드레스를 대여할 때 치수를 많이 고치는 것은 위험합니다. 디자인의 변형이 생길 수도 있고 울거나 뒤틀릴 확률이 높아질 수 있습니다.

 

(8) 스타일을 결정한 후 다이어트를 시작하세요
웨딩드레스는 평상복과 다르기 때문에 어느 부위를 커버하고 어디를 부각해야 하는지 감을 잡기 어렵습니다.
생각해둔 드레스가 있더라도 본인에게 어울리지 않을 경우 전혀 다른 스타일을 입을 수도 있죠.
결혼식에 임박해서 급하게 결정하지 말고 여유롭게 둘러보고, 최종 결정한 디자인을 잘 살릴 수 있는 몸매로 가꿔나가는 것이 좋을 것 같아요.
살이 덜 빠지더라도 가봉 때 고치면 됩니다.

 

(9) 가봉 상태와 착용감을 꼼꼼히 확인하자.
웨딩드레스는 거추장스럽고 불편한 옷임에는 틀림이 없습니다.
드레스를 입은 채 팔도 들어 보고 걸어도 보면서, 가봉할 때 몸에 잘 맞지않는 부분에 대해 이야기를 하는게 좋습니다.
일반적으로 가봉 날짜는 예식 2주 전에서 1주 전 사이가 적당합니다.
너무 촉박하게 가봉 스케줄을 잡으면 결혼식 당일에 당황스러운 모습의 웨딩 드레스를 맞닥뜨릴 수도 있으시 주의하세요.

 

(10) 멈추어야 할 때를 알자.
드레스를 고르기 전에 적어도 서너 군데 정도의 웨딩숍에서 3벌 이상씩은 입어보고 고민합니다.
그러나,너무 많은 웨딩숍을 돌아다니면서 많은 웨딩드레스를 입어보고 많은 조언을 듣는다면 그것 또한 혼란스러움을 가중시킬 뿐입니다.

 

 

웨딩드레스는 결혼식의 행복한 신부를 상징할 만큼 신부들에게 매우 중요합니다.
일생에 한번 뿐인 결혼식에 입을 웨딩 드레스를 고르는 일은 어렵고 고민스럽지만,
꼼꼼하고 열심히 준비하면 멋진 웨딩 드레스를 입을 수 있을겁니다.

 

 

http://dalpeng.com/
​​달팽 : 당신의 소중한 날을 위한 특별한 초대